자연은 사람의 손길로부터 멀리 있을수록 자연스러움과 아름다움이 유지될 수 있다고 한다. 하지만 우리가 접할 수 없는 자연이라면 그 자체가 무슨 의미가 있겠느냐는 생각하에 ‘그림이 있는 정원’은 자연의 순수함은 최대한 보존하면서 그것의 아름다움은 최선으로 가꾸어 나가고 있는 친자연 문화휴식공간이다.

충남 홍성군 광천읍 매현리에 위치하여 있고 3만 평 정도의 대지위에 목본류 460여 종, 초본류 870여 종을 갖추어 총 1,330여 종을 보유하게 되어 2005년에 문을 열게 된 수목원이다. 자연에서 얻은 것은 자연으로 되돌려 준다는 신념으로 한 그루 두 그루의 나무를 수집하고 어린 묘목들은 삼목하여 그들을 키워 온 시간들이 30여년이란 세월이 되어 만들어진 곳이다. 수목원 ‘그림이 있는 정원’은 서해와 근접해 있어 바람이 많고 습도도 높은 편이라 다른 지역에 비해 좀 낮은 기온차로 꽃의 개화시기도 2주 정도 늦어지는 지리적인 특징이 있다.

·소요시간 2시간 (성인기준)
·관련 홈페이지 그림이 있는 정원 http://www.gallerygarden.co.kr

[자료출처 : 대한민국 구석구석]

이전 페이지로